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큐알온텍, 루카스 블랙박스 신제품 출시
세로형 듀얼모드 LCD 화면, ADAS 3.0 업그레이드
김영수 객원기자

 
국내 차량용 블랙박스 기술을 선도해온 블랙박스 전문기업 큐알온텍은 독자적인 기술을 통해 블랙박스 시장의 판도를 바꿀 새로운 블랙박스로 ‘순정형 블랙박스’인 ‘루카스 K-900 QD’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그동안 블랙박스의 혁신이 주로 기능 면에서 이뤄진 반면, 이번에 출시된 루카스 K-900 QD는 기능은 물론 디자인에서도 혁신을 이뤘다. 기존에 흔히 볼 수 있던 가로 디자인의 블랙박스를 과감히 세로 디자인으로 바꿨다. 또한 블랙박스 렌즈를 본체의 메인보드와 분리, 90도까지 회전할 수 있도록 해 본체 앞면을 차량 앞유리에 납작하게 밀착시켜 차량과의 일체감을 강조했다.

큐알온텍은 블랙박스 디자인을 가로에서 세로로 바꾼 이유로 △차량 앞 유리창에 매다는 방식의 가로 디자인에 비해 넓은 운전 시야 확보 △주행 중 차량 진동에 의한 충격 최소화해 영상 오류 및 고장 획기적으로 감소 △본체 온도 상승으로 인한 영향이 렌즈에 거의 미치지 않아 제품 수명을 연장하는 점을 꼽았다.

이 제품은 안전운전 지원기능인 ADAS(Advanced Driving Assistance System)의 버전이 3.0 버전으로 업그레이드됐다. 승용차와 SUV 등의 차종 선택과 몇 단계의 간단한 감도 설정만 했던 수준에서 벗어나 차량의 폭과 높이를 센티미터 단위까지 설정하고, 차선 인식을 위한 타이어와 차선과의 거리를 21단계까지 정밀하게 설정할 수 있다.

여기에 전방추돌경보 기능에 감지영역(Headway zone)이라는 개념을 적용해 도심, 교외 등 도로상황에 맞게 일정지점 및 전방추돌 감지거리 지점에서 반복적으로 경보가 울리는 것을 막을 수 있다. 또한 전방추돌 감지경보에도 불구하고 계속 속도를 내서 앞 차와의 거리가 더욱 가까워지는 경우에 대비해 반복경고 기능을 제공해 위험한 상황을 막을 수 있다.

K-900 QD는 LCD가 세로 형태로 돼 있어 상단과 하단에 2개의 화면이 제공되는데, 상단 화면에는 전방 주행을, 하단 화면에는 주행속도, 과속감시안내(안전운전도우미), 차선이탈 기능 동작, 전방추돌예상시간 표시 기능 등을 제공한다.

K-900 QD는 차량 전면의 대시보드 쪽에 세컨드 모니터를 추가로 설치할 수 있다. 시선을 돌려 블랙박스 본체를 보지 않더라도 주행속도, 전방추돌 예상시간 등의 주행정보를 볼 수 있고 세컨드 모니터를 통해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또한 K-900 QD에는 OBD(운행기록 저장장치)가 내장돼 있어 확장형 옵션으로만 장착할 경우 별도 수신장치가 없어도 OBD를 통해 제공되는 여러 가지 편리한 주행기능들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 ADAS 기능의 차선이탈경보 기능은 차선을 이탈하면 무조건 울리도록 돼있지만 K-900 QD 확장형은 방향지시등을 넣고 차선을 의도적으로 변경할 경우에는 불필요한 경고음이 울리지 않는다.

또한 운행 중 브레이크, 가속패달 등의 작동여부가 녹화영상과 함께 저장돼 사고영상 확인 시 활용할 수 있다. 시트용 진동쿠션도 설치할 수 있고 이를 통해 전방추돌 경고음과 차선이탈 경고음을 듣지 못할 경우에도 몸으로 직접 느낄 수 있도록 진동을 발생시킨다.

김영수 객원기자 kys@yutongdaily.com
기사입력: 2019/02/12 [12:47]  최종편집: ⓒ 유통데일리
 
주간베스트
회사소개저작권규약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지역 지사장 모집시민기자제휴안내만드는 사람들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226, 612(서초동, 서초오피스텔) ㅣ 대표전화 : 02-2051-2486 ㅣ 팩스 : 02-6008-2823
유통데일리 등록번호 서울아 00311 등록일자 2007년 1월8일 발행·편집인 백승준 발행일자 2007년 1월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백승준 Copyright ⓒ 2007 (주)유통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Contact yutongdaily@yutongdail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