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HOME > 직접판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킨, 경남 고성 마암초교에 희망도서관
마음껏 책 읽으며 원대한 꿈 키우도록 리모델링 개관
백승준 기자


▲ 새롭게 리모델링한 ‘늘벗 꿈마루’ 도서관에서 마암초등학교 어린이들이 책을 보며 환하게 웃고 있다.     


뉴스킨 코리아는 지난 13일 경상남도 고성군 마암초등학교에서 22번째 ‘뉴스킨 희망 도서관’ 기증 행사인 ‘늘벗 꿈마루 도서관’ 개관식을 진행했다.

‘뉴스킨 희망 도서관’은 뉴스킨 코리아 회원들이 자발적으로 설립한 회원 자치 봉사단체인 뉴스킨 포스 포 굿 후원회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지난 2008년 시작돼 올해로 11년째를 맞았으며, 해마다 전국 2곳의 초등학교를 선정해 낙후된 도서관 시설을 개선하고 신규 도서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기존 희망 도서관 기증 초등학교와 문화 소외 지역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책 공연, 독서 교실 등 교육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호응이 높아지고 있다.

이날 마암초등학교 ‘늘벗 꿈마루 도서관’ 개관식에는 뉴스킨 코리아 임직원 및 ‘뉴스킨 코리아 포스 포 굿 후원회’ 회원을 비롯해 마암초등학교 관계자, 재학생 등 약 7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선정된 마암초등학교는 전교생 26명의 소규모 학교로, 그동안 도서관이 다목적 공간으로 활용되어 책 읽기를 비롯해 도서 교육 프로그램 등이 원활히 진행되기 어려웠다. 뿐만 아니라, 책들이 도서관이 아닌 각 교실에 비치되어 있는 등 독서 환경 개선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뉴스킨의 제 22호 희망 도서관 지원 사업 대상 학교로 선정되었다.

마암초등학교 ‘늘벗 꿈마루 도서관’은 늘 친구처럼, 함께 꿈을 키워주는 언덕이라는 뜻을 담아 지어진 이름에 걸맞게 아이들이 마음껏 책을 읽으며 큰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전면 리모델링됐다.

특히, 아이들이 오랜 시간 머물면서 꿈을 꾸는 공간인 만큼 아이들의 감성을 키워줄 수 있도록 다채로운 색감의 인테리어를 적용했으며, 더욱 안전하게 도서관 이용이 가능하도록 낙후된 서가 및 책상, 의자 등을 새롭게 교체했다. 도서관 내부는 약 940권의 초등학생 추천 도서로 채워져 아이들의 창의력이 쑥쑥 자라는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 뉴스킨 코리아가 경남 고성군 마암초등학교에 기증한 22번째 뉴스킨 희망 도서관인 ‘늘벗 꿈마루’ 도서관에서 뉴스킨 코리아 조지훈 대표(첫 번째 줄 왼쪽에서 여섯 번째)와 포스 포 굿 후원회 회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마암초등학교 이점자 교장은 “기존에 편안하게 책을 즐기기 어려웠던 공간을 마음껏 책을 읽으며 원대한 꿈을 꿀 수 있는 멋진 공간으로 탈바꿈시켜준 뉴스킨 코리아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이번 도서관 개관을 통해 마암초등학교의 모든 아이들이 더 큰 꿈을 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뉴스킨 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늘벗 꿈마루 도서관’이 개관하면서 전국 각지에 총 22개의 희망 도서관이 마련되었다“며 “희망 도서관 개관과 더불어 2016년부터 시작한 독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들이 독서를 통해 자신만의 희망찬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금까지 개관한 뉴스킨 희망 도서관은 어린이들의 학습과 휴식공간이자 지역 문화 교류의 장으로 활용되고 있다. 뉴스킨 코리아와 뉴스킨 코리아 포스 포 굿 후원회는 지난해 희망도서관의 공로를 인정받아 제12회 대한민국사회공헌대상에서 국회 보건복지위원장상을 공동 수상한 바 있다.

백승준 기자 bsj@yutongdaily.com
기사입력: 2018/09/14 [16:46]  최종편집: ⓒ 유통데일리
 
주간베스트
회사소개저작권규약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지역 지사장 모집시민기자제휴안내만드는 사람들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226, 612(서초동, 서초오피스텔) ㅣ 대표전화 : 02-2051-2486 ㅣ 팩스 : 02-6008-2823
유통데일리 등록번호 서울아 00311 등록일자 2007년 1월8일 발행·편집인 백승준 발행일자 2007년 1월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백승준 Copyright ⓒ 2007 (주)유통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Contact yutongdaily@yutongdail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