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HOME > 엔터테인먼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궁궐과 조선 왕릉에 봄꽃
봄볕 나들이 문화유산과 함께 봄꽃 정취
김영수 객원기자
 


 
문화재청(청장 김종진)은 향긋한 봄바람과 함께 따뜻한 봄볕에 나들이하기 좋은 봄철, 국민이 4대 궁과 종묘, 조선 왕릉 등 문화유산과 함께 봄꽃의 정취를 즐길 수 있도록 궁능의 봄꽃 개화 시기와 궁능 봄꽃 7선을 선정 소개한다.

궁의 봄꽃 개화 시기는 오는 15일경 창덕궁 후원 내 관람지와 창경궁 경춘전 뒤편 화계(花階, 계단식 화단) 일원의 생강나무가 꽃망울을 터트리는 것을 시작으로, 창덕궁 낙선재 일원에 매화나무와 경복궁 경회루 일원에 벚나무 그리고 덕수궁 정관헌 회계 일원에 모란 등이 차례대로 개화할 것으로 예상한다.

조선왕릉에는 여주 영릉과 서울 태릉의 진달래, 고양 서오릉과 남양주 홍릉과 유릉의 벚꽃이 차례로 피어 왕릉의 역사를 간직한 소나무와 어우러져 아름다운 봄 풍경을 만들어 준다.

특히 가족 또는 연인과 함께 봄을 만끽하고 싶다면 궁능 봄꽃 관람 추천장소 7선을 추천한다.

봄의 화사함이 가득한 경복궁 아미산 화계, 궁궐의 품격이 있는 창덕궁 낙선재 화계, 동궐도의 살구나무를 찾아볼 수 있는 창경궁 옥천교 어구 일원, 고종이 차를 즐기던 전각인 정관헌의 일상을 체험해볼 수 있는 덕수궁 정관헌 일원이 있다.

더불어 조선왕릉의 대표적 벚꽃 산책길로 고종과 순종, 마지막 황녀 덕혜옹주의 묘가 함께 있는 홍유릉, 덕혜옹주묘 일원, 문정왕후와 아들 명종 모자간의 사랑을 느낄 수 있는 진달래 길인 태강릉 산책로, 정조의 효심을 되새기며 봄 들꽃을 감상할 수 있는 융건릉의 산책로 등이 있다.

봄꽃이 가득한 궁궐에서는 다양한 봄맞이 행사도 마련돼 있다.

창덕궁 후원에서는 4월 24일부터 5월 20일까지 '창덕궁 후원에서 만나는 한 권의 책' 행사가 양화당, 존덕정, 농산정, 최규정에서 펼쳐지며, 덕수궁에서는 4월 6일부터 27일 매주 금요일마다 즉조당 앞에서 '덕수궁 봄 음악회'가 열린다.

방문객들은 봄꽃 가득한 궁에서 문화행사를 즐기는 특별한 봄나들이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궁궐·왕릉의 개화 예상 시기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은 4대 궁과 종묘 및 조선왕릉 누리집을 참조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국민 누구나 5월 말까지 계속되는 봄꽃 개화 기간에 4대 궁과 종묘, 조선왕릉을 방문해 향긋한 봄꽃 내음 가득한 아름다운 전통경관을 감상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영수 객원기자 kys@yutongdaily.com
기사입력: 2018/03/15 [14:21]  최종편집: ⓒ 유통데일리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회사소개저작권규약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지역 지사장 모집시민기자제휴안내만드는 사람들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226, 612(서초동, 서초오피스텔) ㅣ 대표전화 : 02-2051-2486 ㅣ 팩스 : 02-6008-2823
유통데일리 등록번호 서울아 00311 등록일자 2007년 1월8일 발행·편집인 백승준 발행일자 2007년 1월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백승준 Copyright ⓒ 2007 (주)유통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Contact yutongdaily@yutongdaily.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