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HOME > 재테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한금융투자, ‘이스트스프링미국뱅크론펀드’ 판매
김영수 객원기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강대석)가 미국 금리 인상시 수혜를 받을 수 있는 ‘이스트스프링미국 뱅크론펀드’를 판매한다고 9일 밝혔다.

‘이스트스프링미국뱅크론펀드’는 미국 금리 인상시 채권이자도 상승하는 ‘뱅크론’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금리가 오르더라도 평가 가격에 크게 변동이 없고, 오히려 이자율 상승에 따른 추가수익을 얻을 수 있다.

‘뱅크론’이란 신용등급 투자적격등급(BBB+)미만에 속하는 중견기업들이 금융기관으로부터 조달하는 변동금리형 선순위 담보대출을 말한다. 기업의 자산을 담보로 발행되므로 일반 채권보다 우선적으로 상환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채권이자율이 시장금리(일반적으로 3개월 만기 Libor금리)에 연동해 움직이는 만큼 시장금리가 바뀌더라도 상대적으로 가격변동폭이 작다.

‘이스트스프링미국뱅크론펀드’는 원화로 투자하는 환헷지 상품과 직접 미국 달러화로 투자하는 상품 두 가지 중 골라서 투자할 수 있다. 직접 달러로 투자하는 상품은 미국 금리인상에 따른 수익과 달러 강세에 따른 환차익을 동시에 추구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환율 변동에 따른 환 손실 가능). 총 보수는 1.77%이며(Class C 기준), 환매수수료는 없다. 펀드 투자자산의 가치 변동에 따라 원금 손실 가능성이 있다.

신한금융투자 우동훈 투자상품부장은 “트럼프 당선 후 시장 전반에 걸쳐 변동성이 매우 높아진 상황”이라며 “이스트스프링미국뱅크론펀드는 높아진 시장변동성에 대비하고 미국 금리인상과 달러화 강세 시 추가수익을 원하는 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김영수 객원기자 kys@yutongdaily.com
기사입력: 2016/12/09 [14:43]  최종편집: ⓒ 유통데일리
 
주간베스트
회사소개저작권규약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지역 지사장 모집시민기자제휴안내만드는 사람들
서울시 서초구 서운로 226, 612(서초동, 서초오피스텔) ㅣ 대표전화 : 02-2051-2486 ㅣ 팩스 : 02-6008-2823
유통데일리 등록번호 서울아 00311 등록일자 2007년 1월8일 발행·편집인 백승준 발행일자 2007년 1월1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백승준 Copyright ⓒ 2007 (주)유통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Contact yutongdaily@yutongdaily.com for more information.